빈차

퇴근 길 버스에서 내려 공원을 지나 동네로 들어오는 길에 ‘빈차’를 듣는데, ‘갈 길이 먼데 빈 차가 없네 비가 올 것 같은데’라는 은유가 마음에 와 닿는다.

더 읽기 »

아이의 요즘

두 살 근처부터 최근까지 사진 모음

더 읽기 »

상어를 만나러

주말마다 만나는 상어와 코끼리.

더 읽기 »

Business Game

블로그와 페이스북을 열심히 하기로 했으니까. 사실 뭐라도 쓰는 게 필요한 시점이다. 그게 꼭 논문이 아니더라도. 글쓰는 일도 근육을 움직이는 것과 같아서 자주 쓰지 않으면 아예 쓰지 않게 된다.

아는 사람도 있겠지만, 나는 엉뚱하게도 국제경영학과 소속이다. 이번 주는 ‘비즈니스 게임’이란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학부 1학년 학생들은 2학기를 시작하기 전 일주일 동안 가상의 비즈니스를 운영해야 한다. 강의실 하나를 오피스로 배정하고, 각기 다른 과 학생들이 모여 각자의 포지션을 가지고 회사를 운영한다. 가상 은행에 가서 투자금도 유치해야 하고 필요한 시기에 구인 광고를 내서 사람을 뽑기도 한다. 업종에 따라 각종 광고도 직접 제작해야 하고, 법적 분쟁이 있을 때 찾아갈 수 있는 가상 법정도 있다. 오늘 오전에는 내가 지원자가 되어 학생들 회사를 돌며 인터뷰를 했다. 인터뷰를 어떻게 진행하는지 평가했는데, 어떤 그룹은 워낙 어려운 걸 물어보기에 나도 괜히 긴장했다. 오후에는 정부에서 내놓은 새로운 에너지 과세안(사업장의 크기에 따라 세율을 차등 적용)에 지지 또는 반대하는 업종끼리 모여 찬반 토론을 한 후에 정부에 낼 의견을 정리했고, 지금은 그 회사를 관두고 다른 회사로 이직하는 상황을 가정하고 경력자 면접을 하고 있다. 이번엔 내가 면접관이고 학생들이 찾아온다.  더 읽기 »

요즘

몇 년간 내 맘에 쏙 드는 블로그 디자인을 찾으려고 이런저런 테마를 많이도 바꿔봤지만, 블로그를 처음 시작할 때 설치했던 이 테마로 돌아왔다. 단순, 명쾌한 디자인. 아마도 간결한 코딩. 2010년 이후로 업데이트 한번 없었지만, 최신 버전 워드프레스 위에 무리 없이 돌아간다. 요즘 들어 더 낫고 새로운 무언가(또는 누군가)를 찾으려다 결국 처음으로 돌아가는 경험을 많이 한다. 나이가 든 건가.

손에 잡히는 모든 카메라 메모리에 아이 사진만 가득하다. 그러니까, 사실, 이만큼 놀라운 피사체가 없는 거다. 늘 새롭고, 역동적이고, 감동적이다.

네덜란드 노동법 덕에 아직 박사 학위가 나오지 않았음에도 올 7월에 정년 심사를 받게 되었다. 하나하나 열심히 하고 있긴 한데, 솔직히 좀 걱정된다. 아, 불안한 나의 고용. 더 읽기 »

Den Haag HS

Den Haag HS Station

퇴근 기차 타기 전

크리스마스

조용히 보내는 2017년 크리스마스.

 

The Roots & Bilal Oliver

워우

공부 잘하는 법

아마도 많은 사람들은 ‘공부 잘하는 방법’이 실제하지 않는다고 믿겠지만, 있긴 있다. 암스테르담 한글학교 교사 워크샵에서.

아이와 함께(1살 그리고 두 살)

아이는 잘도 자란다.

 

더 읽기 »

Snellen acuity chart

Snellen chart developed by Herman Snellen in 1862.

Snellen chart developed by Herman Snellen in 1862.

Tadow

Fkj & Masego

이사

이사 준비 시작. 화장실 문 옆에 붙어있던 사진들. 이사가면 예쁜 액자에 넣어주겠어.

WINTHER TRIKE MODEL 405

WINTHER TRIKE MODEL 405

색상, 구조, 기능, 내구성 모두 만족. 세발 자전거의 끝.

집의 이름

서진이네 집.

House of Waters – 17

 House of Waters – 17